0.띠배너색상 변경
아래는 띠배너의 색상을 변경하는 부분입니다.
이미지에 마우스 오버하여 편집버튼클릭후, 속성탭에서 링크에 색상 코드 ex) #000 의 코드를 기입해주세요

  • 띠배너 백그라운드색상
  • 띠배너 텍스트색상
  • 1.로딩 로고 관리
    아래이미지는 로고이미지입니다.
    이미지에 마우스 오버하여 편집버튼클릭후, 속성탭에서 이미지를 변경 해주세요.

  • 로딩이미지.  
  • 1.로고 관리
    아래이미지는 로고이미지입니다.
    이미지에 마우스 오버하여 편집버튼클릭후, 속성탭에서 이미지를 변경 해주세요.

    2.메인이미지 관리
    아래이미지들이 메인이미지입니다.
    변경원하는 이미지에 마우스 오버하여 편집버튼클릭후, 속성탭에서 이미지를 변경하거나 링크를 연결해주세요.
    링크를 연결하고 싶지않다면 링크기입란에 #(샵기호)를 기입해주세요.

  • 메인1번이미지입니다.
  • 메인2번이미지입니다.
  • 메인3번이미지입니다.
  • 메인4번이미지입니다.
  • 메인5번이미지입니다.
  • 메인6번이미지입니다.
  • 2-2.모바일 메인이미지 관리
    아래이미지들이 메인이미지입니다.
    변경원하는 이미지에 마우스 오버하여 편집버튼클릭후 이미지를 변경해주세요.
    링크를는 pc링크가 적용되므로 링크는 연결하지말아주세요.

  • 메인1번이미지입니다.
  • 메인2번이미지입니다.
  • 메인3번이미지입니다.
  • 메인4번이미지입니다.
  • 메인5번이미지입니다.
  • 메인6번이미지입니다.
  • 3.SNS 관리
    아래이미지들이 SNS입니다.
    링크를 연결할 아이콘에 마우스 오버하여 편집버튼클릭후, 속성탭에서 링크만 연결해주세요.
    링크를 연결하고 싶지않다면 링크기입란에 #(샵기호)를 기입해주세요(자동 사라집니다.)

  • 검색 SEARCH

    < Par Jane > was officially launched to convey

    the favorite tastes of designer JANE HONG
    by embodying the beautiful image from her mind as a costume.

    All works are original designs of  < Par Jane >, made through
    research, design development, draping, pattern making, and sewing.
    They are all handmade using traditional Japanese crafting techniques
    with couture detail for a feminine feel.

    I hope that all the excitement I felt while making the work will be delivered
    by presenting a work containing the identity of  < Par Jane >,
    that uses the fabric and various subsidiary materials
    of France, Italy, and Japan with delicate details and silhouettes.




    온전히 내 자신으로부터 창조된 패션의 포부를 담은 by Jane,
    친애하는 프랑스의 향기를 담아 불어로 을 브랜딩했습니다.

    홍제인 디자이너의 머리 속에 떠오르는 가장 아름다운 이미지를 의상으로 구현하여, 
    애정하고 낭만적인 퍼제인만의 취향을 고스란히 전할 수 있길 바라며 
    정식 런칭한 디자이너 브랜드입니다.

    모든 작품은 디자이너가 영감받는 그대로 
    리서치, 디자인 디벨롭 , 드레이핑, 패턴메이킹, 봉제 과정을 거쳐 연구한
    퍼제인 오리지널 디자인으로

    일본 전통 제작 기술을 사용하여 수제작되며,
    본질적으로 여성스러운 느낌을 위해 쿠튀르의 디테일로 마무리됩니다.

    프랑스, 이탈리아, 일본의 원단과 부자재, 섬세한 디테일과 흥미로운 실루엣을 볼 수 있는
    퍼제인만의 아이텐티티가 담긴 작품을 선사하며
    제가 디자인하고 제작하며 느낀 모든 설렘도 전달되길 바랍니다.